세계 여행중/인도2008.04.12 18:27

인도 푸쉬카르에서 최악의 설사병에 걸렸습니다..ㅠ.ㅠ


3일전만해도 자전거를 타고 푸쉬카르 시내를 누비며 여행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자전거를 타고 해빛을 많이 쬐서 그런지?

맛없는 아침을 너무 많이 먹어서 그런지?

길거리에서 아무거나 사먹어서 그런지?

자전거 타다 긁혀서 생긴 상처 때문인지?

핸드폰 살때 실랑이를 너무 오래벌여서 그런지?


무엇때문인지는 모르지만 오후 늦게쯤 부터 몸에 힘이 쭉쭉 빠지기 시작했고.

몸이 너무 아파서 저녁으로 시킨 스페셜탈리는 한수저만 먹고 숙소로 돌아왔습니다.


그때 부터 시작된 물떵 설싸....ㅜㅜ 그리고 고열...

고열로 인해 걷기도 힘든데 20~30분 마다 계속되는 설사로 밤새 화장실을

기어가다시피 들락 거리고, 수건도 빨어서 머리에 올리고 정말 힘든밤을 보냈습니다.

새벽쯤엔 휴지가 떨어져 인도인들이 하는 방식대로 물을 퍼서 손으로 닦았습니다.

모 생각보단 상쾌하더라구요, 하지만 이제부턴 밥먹을때 왼손은 사용안한까 합니다.

그리고 새벽녘...악몽에 시달리며 새근새근 잠을 자고 있는데..

갑자기 따땃한 무언가가 느껴지며 눈이 번쩍 떠졌습니다.

아니..이더러운 느낌은 모지?? 설마? 설마?

제길 움직이기도 힘든데...ㅜㅜ
(참고로 밤새 20번이상은 화장실을 갔었던 터라 극소량임)

그렇게 힘든 밤을 보낸후 바나나를 까먹고 여행하다 만난 천사가 주고간 누룽지를 끓여먹으며

만 이틀간 혼자 열심히 몸을 간호한 결과 지금은 2~3시간에 한번씩만 화장실에 가주면

될정도로 아주 호전(?) 되었습니다..


 
< 아픈지 이틀째 되는날 >



< 설사병에서 어느정도 회복되어 행복한 아침 >



< Chand Palace 마지막날 >


7일간이나 머물렀던 Chand Palace를 떠나며 라울에게 사진 한장을 부탁해서 찍은사진.

그동안 잘 머물다 간다. 그렇게 긴시간도 짦은 시간도 아니지만 잊을수 없는 추억을 만들어준곳.

잘있어라, 고맙다, 사랑한다 Chand Palace Blue Skey Room ~~~ 다음에 꼬옥 다시 간다~~~~^^

혹시 푸쉬카르에 가실계획이 있으시다면 들러보세요.
푸쉬카르 버스스탠드에 내려서 물어보면 모두 알것임.
Hotel Chand Palace
0091-145-2773464, 009414415264
스위밍풀, 로즈가든, 핫샤워, 레스토랑, 바이크&자전거 대여,
가장 좋은 무선인터넷 사용가능(1층 방이면 방에서 사용가능, 512k 속도)
외각 지역이라 조용하고 공기도 좋고 바로앞에 로즈가든이 있어 풍경도 좋고.



< 죽만드는 중..네팔에서 사온 커피포트가 이렇게 유용할 줄이야..ㅎㅎ >


요즘엔 Plain Rice를 사와서 죽을 끓여 먹고 있습니다.  계란이 있다면 금상첨화 겠지만

이곳은 성지라서 채식만 하는곳이라 계란이나 고기를 구할수가 없답니다...쩝...

그럼 저는 병원가서 진찰좀 받고 약좀 타와야 겠습니다.

모두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From Mupa in Pushkar India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 인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mup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OnAir

    내가 첨이네,, 이런 영광이.!!!

    아프니까, 한국사람 인도인 되는거 며칠 안걸리네.ㅎㅎ
    몇달만 더 있으면, 인도의 요기 수도사로 변신하겠는 걸~~~
    고생좀 했겠지만, 좀 아파야 나중에, 전설적인 얘기가 되지 ㅋㅋㅋ
    티벳가는 길, 덕분에 잘 구경했네. 촬영이 전문가 솜씬데~~
    불과 이틀차로 사지를 벗어났으니, 앞으로 모든 일이 잘 풀릴거다~~~

    다른 사진들 구경하러 자주 들릴테니까, 사진 많이 올려라~~
    멋지다, 마린보이..

    2008.04.12 19:25 [ ADDR : EDIT/ DEL : REPLY ]
    • 넵...감사합니다..^^
      오늘은 컨디션이 80%정도 회복한것 같습니다..ㅎㅎ
      조만간 안나푸르나 사진 올릴테니,
      사진 보러 함 놀러오세요..^^

      2008.04.14 16:51 신고 [ ADDR : EDIT/ DEL ]
  2. 기원

    인도 사람인줄 알았네.. ㅎㅎ
    재밌겠다.

    2008.04.13 00:31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즘 내가 가장 많이 듣는말...

      꼬리아?
      짜나?
      짜빤??


      아니라

      아유 네팔리??

      ㅋㅋㅋㅋㅋ

      2008.04.14 16:52 신고 [ ADDR : EDIT/ DEL ]
  3. 드기

    너같다..

    2008.04.14 00:09 [ ADDR : EDIT/ DEL : REPLY ]
    • 넌 머하고 사냐?
      너도 와라...
      설사병 걸리면 죽끄려주마..ㅋㅋ

      2008.04.14 16:53 신고 [ ADDR : EDIT/ DEL ]
  4. 재석

    ㅋㅋㅋ 잘 살아있네... 나도 가고 싶다... 어디로가면돼? ㅎㅎ

    2008.04.14 12:07 [ ADDR : EDIT/ DEL : REPLY ]
  5. 글을 읽고 충격 받아서 쓰러지는중;;ㅋㅋㅋㅋㅋ

    조만간 뱃속에서 사리도 나올꺼예여;;

    2008.04.14 23:25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간 많은 일들이 있어서..
      답글이 너무나 늦었네여..ㅎㅎ
      저때만 해도 인도 정말 싫었는데..
      벌써 그립네요...^^
      지금은 태국..

      2008.05.25 01:21 신고 [ ADDR : EDIT/ DEL ]
  6. ekaeae

    오빠 전화 바꼈다 010-7171-4953 전화 해라

    2008.04.15 11:22 [ ADDR : EDIT/ DEL : REPLY ]
  7. comworm

    아놔.. 웃겨 죽겠어여..
    자전거의 환한 모습 다음에 바로 폐인이라니 ㅡ.ㅡ
    님짱드삼!

    2008.04.15 11:32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때 정말 힘들어서..
      한국 갈생각까지 했습니다..
      헌데 설싸 때문에 못갔어여..ㅋㅋ

      2008.05.25 01:21 신고 [ ADDR : EDIT/ DEL ]
  8. zipyo

    글 올라 왔다는 소식에 다녀가요. 음...내용에서 냄새가 나는듯...
    현지화 된 모습에 진정 여행자의 참된 삶이 보이는데요. 너무 보여서 곧 못 알아 볼지도...
    그래도 아픔이 많이 가셨다니 다행입니다. 정로환을 상비하셨어야 하는데, 그럼 고생이 좀 덜했을텐데 안타까운데요
    건강한 여행을 위해서 음식과 더위를 조심하세요. 그럼 다음에 또 올게요.

    2008.04.15 17:20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도 저때 저만큼 아파서..
      그 다음에 아픈건 느끼지도 못했습니다..
      좋은건지 안좋은건지...ㅎㅎㅎ
      진짜로 더운나라 여행할땐 음식과 더위는
      조심 해야 합니다..^^

      2008.05.25 01:24 신고 [ ADDR : EDIT/ DEL ]
  9. 우왕 재밌네요^^ 아픈사진 굿~~~~

    2008.04.20 22: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재석

    나도 간다........ 나 카메라 질렀다. -0-

    2008.04.22 17:17 [ ADDR : EDIT/ DEL : REPLY ]
  11. ekaeae

    없는 번호래...나쁜놈-_-;

    2008.04.28 10:05 [ ADDR : EDIT/ DEL : REPLY ]
  12. 재석

    너 정재형 알아? 배정재 라구...

    정재형 만났는데 너 안다구 하더라... ㅋㅋㅋ

    그래서 잠깐 너얘기했어... 서핑... ㅋㅋ

    2008.05.06 10:40 [ ADDR : EDIT/ DEL : REPLY ]
    • 정재형 알지...ㅎㅎ
      넌 정재형 어케 알어?
      암턴 전화해라..

      2008.05.25 01:25 신고 [ ADDR : EDIT/ DEL ]
  13. 성우

    살이 쏵 빠지셨네요.
    어휴 타지서 혼자 아프면 젤 서러운데...

    저는 4주 훈련을 마치고 돌아 왔습니다. ㅋㅎ
    관물대 정리 별 열개더군요...^^;;

    지금쯤 상헌씨 괜찮아 지셨겠지요?
    한국선 광우병 소 수입문제로 시끄럽습니다.
    인도선 쇠고기 걱정 안해도 되겠네ㅋㅎ

    타지마할 사진 기대할게요.

    2008.05.07 16:12 [ ADDR : EDIT/ DEL : REPLY ]
    • 지금은 살이 더빠져서,,
      완젼 해골 되기 직전입니다...^^

      타지마할 사진이라...
      언제부턴가 제가 찍은 사진들이
      너무 식상하다는걸 느껴서 잠시
      사진기를 안들고 다니고 있습니다..ㅡㅡ;;

      그래도 타지마할 사진은 있으니 조만간 올라갑니다~ㅎㅎ

      2008.05.25 01:28 신고 [ ADDR : EDIT/ DEL ]
  14. seudeng

    어떻게 지내나 했는데 멀쩡히 잘 살아 있네~
    부럽다~ 여행/공부 열심히 하고 건강조심하면서 여행햐~
    사진좀 많이 올리고~ ㅎㅎ

    2008.05.23 14:03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형은 요즘 어디세요??
      미국이라면 한번 방문해보고 픈데..
      미국애들이 절 거부해서 미국은 못가요..
      유럽쪽은 안가요??
      사진은 이제부터 올라 갑니다~~^^

      2008.05.25 01:29 신고 [ ADDR : EDIT/ DEL ]
  15. 반짝반짝

    수건 두르고 있는 사진. 볼살이 쪽 빠져서 안타깝네요~ 음식이 안 좋아서 설사병에 걸리셨던겐지~ 인도여행을 준비하는 저로서는 왠지 남의 일이 아닌것 같은 느낌;;

    2008.07.28 01:54 [ ADDR : EDIT/ DEL : REPLY ]
    • 장기여행자들은 보통 한번쯤은 걸리더라구요,,
      허나 그이후로는 굉장히 튼튼해 집니다..ㅋㅋ

      2008.08.04 23:51 신고 [ ADDR : EDIT/ DEL ]
  16. 저는 바라나시에서 죽다 살았어요ㅠㅠ한번씩 고비들이 오는 듯.

    2012.05.23 02:33 [ ADDR : EDIT/ DEL : REPLY ]